주식시황

11월 25일 주식 시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6-11-25 09:09 조회4,109회 댓글0건

본문

7fc4eb0002536310873dbf47063de25f_1480031203_7102.jpg

The dollar approached an eight-month high against the yen after government reports Wednesday showed

U.S. economic growth remains intact, supporting the case for an increase in interest rates.

 

The greenback gained against all of its Group-of-10 peers as the odds that the Federal Reserve will tighten at its December meeting

rose to 100 percent, with additional moves by June climbing to 66 percent from 58 percent at the start of this week.

Orders for business equipment increased in October for the fourth month in the last five, while sales also advanced, helping to extend

the greenback’s gains since the Nov. 8 election.

미국시장이 추수감사절로 인해 휴장하였다.

미국은 이 시점을 기점으로 전환 포인트라 삼고 있다.

트럼프 당선으로 인해, 미국시장은 물가가 올라간다는 기대감으로 시장이 많이 올라갔고, 미 달러 또한 강세를 이어갔다. 여기에

옐렌 의장의 금리인상 발언으로 미 달러 강세는 더욱 힘을 입었다. 미 달러 강세는 휴장이었던 날도 유럽시장에서 여전히 이어갔다.

특히 일본 옌화는 미 달러 강세에 ​113엔 까지 올라갔다.

하지만, ​미 달럭 강세가 계속적으로 이어지진 않을 거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트럼프 정책에 대한 기대감이지 이것이 트럼프가 실제로

확실적으로 정책을 내놓은것이 아니기 때문에 이 불안감이 투자자들에 미치면서 안전자산으로 선호되는 금 투자도 실제적으로

많이 하고 있기 때문이다.

유럽시장에선 미국시장의 휴장으로 관망세를 이어갔다. ​추수감사절 휴장으로 인한 여파로 유럽시장 전반적으로 거래량이 없었다.

이로인해 특별한 기조는 보이질 않았다

국내시장에선 국내 정치적 상황이 영향을 미칠듯 싶다. 대통령 탄액 소추안이 발의 된뒤,

이 부분이 아마도 증시​ 전반적으로 영향을 미칠것이라 보고있다​.

또 내주 OPEC회의 결과에 따라 그동안 수익률이 양호했던 철강 조선 금속등이 민감하게 반응 할수도 있다.

많은 국내 증시 전문가들은 현 상황에서 우리나라 증시가 확실하게 반등을 하려면 환율의 안정이 필요하다고들 한다.

하지만 지금 상황에선 환율의 진정은 쉽지 않아 보이는건 사실이다.

우리 투자자들은 이 시점에선 일단 OPEC회의 결과에 집중을 하고, 트럼프 정책에 수혜를 입을수 있는 산업재와 금리인상의

효과로 이익을 보는 금융,보험​업종 그리고 블랙프라이데이에 소비가 늘어날 것을 예상하여 수혜를 입는 IT업종에

투자를 추천한다.​


참고: https://www.bloomberg.com/news/articles/2016-11-24/dollar-approaches-8-month-high-versus-yen-on-fed-rate-hike-bets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