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국내주식 시장의 상승속 분위기와 미국과 유럽연합(EU) 관계로 인한 글로벌 시장 반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9-04-10 09:32 조회1,353회 댓글0건

본문

 

96885591b9e6c37d6c5828dd3075d7a5_1554854880_4259.jpg

 

미국과 유럽연합의 관세충돌로 인한 우려감이 미국주식 시장을 하락하게 만들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90.44포인트(0.72%) 내린 26,150.58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17.57포인트(0.61%)빠진 2,878.20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44.61포인트(0.56%) 하락한 7,909.28에 장을 마감했다.​

 미국에서는 에어버스에 보조금을 지급한 보복성으로 인하여 유럽연합(EU)에 고세율 관세를

부과시킬 계획이라고 하였다 EU에서도 보잉사에 보조금을 지급한 미국에 대해서도

관세를 부과할것이라며 양측 충돌에 우려감이 높아졌다

​여기에 이번주부터 발표되는 1분기 기업들의 실적이 감소할것이라는 부담이

있었기 때문에 이 또한 미국주식 시장 하락에 영향을 미쳤을거라 보인다

​국내주식 시장이 실적전망이 하향하고 있는 가운데

상승을 하였기에ㅔ 매물이 많이 풀려있을거라는 가능성이 상당히 높으며

여기에 미국과 유럽이슈로 인한 하락가능성이 이미 여러번 반영했기에

극히 제한될것이라 보고 있다

또한 중국과 유럽연합의 관계가 긍정적으로 바뀐 모습은 오히려 중국과 무역거래량이

많은 국내에게는 긍정적인 효과를 가져다줄수 있다

​Having slashed spending plans and run out of willing buyers for assets,

some U.S. shale producers are turning to workforce cuts as investors step up demands for returns.

Pioneer Natural Resources Co, one of the largest producers in the Permian Basin of West Texas

and New Mexico, and Laredo Petroleum Inc another Permian producer, this week disclosed plans to shed workers.

​Cash-strapped shale companies can expect increasing pressure from shareholders,

analysts at Tudor, Pickering, Holt & Co said in a note to clients Tuesday.

It forecast more industry job cuts “over the coming quarters as companies address right-sizing the corporate cost structure.”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shale-job-cuts/u-s-shale-producers-turn-to-jobs-cuts-as-investor-pressures-mount-idUSKCN1RL2Q4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