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 을 앞둔 국내주식 시장과 미국주식 시장의 전망과 방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11-26 09:11 조회1,056회 댓글0건

본문

 

 

bf11e1d3c2db55df36982fdac42a42e1_1543189178_1238.jpg

 

이번 한주 미국주식 시장에서는 미 트럼프 대통령 과 시진핑 중국주석 간의

정상회담에 모든 관심을 집중시킬것으로 보고 있다

여기에 Fed 에서 미국 경기둔화 우려감으로 인하여 금리인상에 관하여

다른 변화를 줄것인가에 대해서도 핵심이다

​이번주말 부터 12월1일 까지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 에서 G20회의가 열린다

글로벌 시장의 모든 관심은 미 트럼프 대통령과 중국 시진핑주석간의 정상회담이다

여기서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이 합의에 이를지 아니면 계속적으로 무역갈등이 될지

에 따라서 미국주식 시장 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 자체의 방향이 생길수 있다

이번 미중 정상회담에서는 미 트럼프 대통령은 무역협상을 원하고 있어

긍정적인 결과가 나올것이라 예상이 되고 있지만, 한편에서는 무역협상에 관하여

구체적인 사항들은 나오기 힘들것이라 보고 있기도 하다​

전반적인 미국주식 시장과 글로벌 시장의 전문가들은 미국과 중국 양국은

 

이번 정상회담에서 무역갈등에 관하여 협상이 될것이라는 낙관적 전망을 하면서

이러한 전망이 시장에 반영될 가능성이 크다라고 보고 있다

국내 주식 시장 또한 이번주말에 있을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에 관심을 가지고

이에 관련하여 주가가 움직일 가능성이 크다.

국내주식 시장의 전문가들은 이번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을 앞두고

낙관적인 전망을 내놓고 있어 이에 따라 내년 상반기 까지 상승세를 보일수도 있다는

전망을 내놓기도 하였다.

다만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 인 만큼, 당장의 효과를 볼만한 성과를 기대하기는 어려울수 있다는

전망도 분명히 있다.

국내주식 시장 투자자들은 이번 미국과 중국의 정상회담 으로 인하여 무역갈등이

풀릴수 있다는 가능성이 높다라는것에 의미를 두고 투자하는것이 맞다고 볼수 있으며

너무 낙관적으로만 생각지 말고 리스크에 관련해서도 확인해 가야 할것이라 전망한다

 

 

 

China’s economic growth is expected to hit 6.6 percent this year and slow to 6.3 percent in 2019

 as the country struggles with challenges relating to trade and structural reform,

 economists from Beijing’s Renmin University said in a report.

The predictions, published by the news service of the China Academy of Social Sciences late on Saturday,

are in line with the median forecast in a poll of 73 economists by Reuters last month,

with China under increasing pressure from a trade war with the United States.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china-economy/china-economic-growth-seen-slowing-to-6-3-percent-next-year-economists-idUSKCN1NU01P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