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국제유가 반등후, 국내주식 시장 과 미국주식 시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11-15 11:50 조회1,517회 댓글0건

본문

 

858164dafe348480b6e5d7d3addfc7a3_1542247078_173.jpg

 

 

애플 약세장과 은행산업 에 대한 규제 또한 미국주식 시장의 하락을

만들었다. 하지만 전날 문제가 되었던 국제유가 가 반등되었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가 전 거래일보다 205.99포인트(0.81%) 떨어진 2만5080.50에 거래를 마쳤다고 밝혔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각각 20.60포인트(0.76%)와

 64.48포인트(0.90%) 내린 2701.58과 7136.39에 장을 마감했다.

​애플 주가가 3% 이상 하락하게 되면서 약세를 보이고 구글 또한

목표가 를 하향 조정 되면서 미국주식 시장​을 하락으로 이끌었다

또한 금융 규제 의견이 미국 하원에서 나오면서 시장의 우려감을 만들었다

하지만 계속적인 연속 유가가 하락하는것이 반등에 나오면서

미국주식 시장을 버티게 만들었다

수학능력시험 이 다가온 국내주식 시장은 오늘 한시간 늦게 시작하였다

그동안 국내주식 시장 또한 ​외국인투자자 들이 매도를 하고 있고

삼성바이오로직스 분식회계로 인해 우려감은 있지만 크게 확대할수 있는것은 아니다

현재 외국인들의 자금 수급에 따라 환율이 움직이면서 금리시장 또한

변동성이 커질 가능성이 높아지고 있다

이로인하여 현재 국내주식 시장에 금융주, 또는 채권시장 또한 국내주식 시장 보다

활발하게 움직이는 모습을 보인다.

자금의 유동성이 안정적이게 된다면 금리와 환율 또한 안정적으로 자리잡을 가능성이 높다

​Asian stocks edged up on Thursday as a steep slide in crude oil prices which had chilled investor sentiment slowed,

while the pound and euro were supported after British Prime Minister Theresa May gained cabinet support for a Brexit deal.

​U.S. equities were also pressured by lingering concerns that earnings growth might be peaking, intensifying trade tensions

and a slowing global economy - factors that had triggered a rout in riskier assets in October.

​“If U.S. stocks are to bounce back, economic indicators will be key,”

said Junichi Ishikawa, senior forex strategist at IG Securities in Tokyo.

​“Immediate focus will be on today’s U.S. retail sales data,

which will provide a view of how private consumption -the main component of economic growth- is faring.”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global-markets/asia-edges-up-as-oil-slide-slows-pound-euro-firm-on-brexit-optimism-idUSKCN1NK03P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