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최대 급락을 보인 미국 주식 시장 과 이에 반응 하는 국내 주식 시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10-11 08:45 조회1,112회 댓글0건

본문

 

cb8241d1c909e8b77371f3e0e089f61c_1539213884_285.jpg

 

최근 미국 국채의 수익률이 상승세 속에서도 미국 주식 시장은

나름대로는 잘 지켜오고 있었지만 기술주들이 급락을 보이며 크게 하락하였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831.83포인트(3.15%) 폭락한 2만5598.74에 거래를 마쳤다고 밝혔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각각 94.66포인트(3.29%)와

315.97포인트(4.08%) 급락한 2785.68과 7422.05에 장을 마감했다​.

다우존스, S&P 500 은 최대 하락치를 보여줬고 나스닥은 2년새 최대 하락을 하였다

미국 국채 금리는 다소 진정세를 보였다가 이날 다시 상승세를 보여줘 다시

미국 주식 시장에 부정적인 영향을 끼쳤고 일부 시각에서는 5%까지도 오를수 있다는 전망을

내놓아 더 큰 충격을 줄수 있다고 언급하였다

여기에 미국의 기술주 대표격인 아마존,페이스북,애플, 넷플릭스가 4% 이상씩 하락하는 모습이

겹치며 더욱 미국 주식 시장의 큰 하락폭을 키웠다

미국 주식 시장의 불안감은 계속 더욱 키워져 나갈것으로 보고 있어

이는 국내 주식 시장 까지도 큰 영향을 미칠것으로 보고 있다

국내 주식 시장이 계속적으로 하락세를 보여주고 여기에

미국 주식 시장 까지 큰 하락폭을 보여주어 국내 주식 시장에 대한 불안감이

더욱 커지고 있다.

국내 주식 시장 뿐만 아니라 전 글로벌 적으로 신흥국 주식 시장이

계속적이 부진을 보이고 있고, 달러 강세화를 봤을때에는

아직 최고점이라 할수 있는 부분은 아니기 때문에 국내 주식 시장의

불안감을 줄수 있는 요소가 남아있다고 할수 있다

국내 주식 시장이 반등하기 위해서는 미국과 중국의 관계개선,

북미정상회담,등 불안감을 해소할수 있는 요소들이 우선적으로 필요할것으로 보인다

For stock investors, the recent spike in bond yields may be prompting some uncomfortable deja vu.

Back in late January and early February, there was a 10 percent correction in the S&P 500 .SPX,

with stock investors spooked as Treasury yield increases intensified with a monthly payrolls report

showing the biggest wage gains for workers since 2009

This time around, strong economic data worried bond investors, who sent the benchmark yield on Tuesday to 3.261 percent,

the highest since early May 2011.

“A sustained rise in rates is probably reflective of improving economic conditions, so that in

and of itself isn’t necessarily a bad thing for stocks,” said Willie Delwiche, investment strategist at Baird in Milwaukee.

“Where it does get tricky for stocks is how fast they are rising. That’s where you get a similarity to what happened in January.”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yields/graphic-rising-u-s-bond-yields-bring-back-wall-streets-sinking-feeling-idUSKCN1MK2IK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