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추석연휴가 끝난 국내 주식 시장의 전망과 금리인상을 통한 미국 경제 및 미국 주식 시장의 반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9-27 08:55 조회1,078회 댓글0건

본문

 

 

d3b023422bfff9b92c034bc471a7f06d_1538004851_6799.jpg

 

미국 주식 시장이 금리인상에 관한 Fed 의 입장으로 인하여

등락을 반복하며 하락으로 마감하였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106.93포인트(0.40%) 하락한 2만6385.28로 마감했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9.59포인트(0.33%) 내린 2905.97,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17.11포인트(0.21%) 하락한 7990.37에 장을 마쳤다.

이날 미 연준(Fed)에서는 금리를 2 ~2.25%로 인상할것을 결정하였다

모든 시장에서는 이를 예상하고 있었으며 이에 따라 미국 주식 시장이 상승세를 보였으나

금리인상에 대한 해석이 다르게 되면서 하락세를 보였다

모든 시장에서는 미국 주식 시장의 긴축에 대해서 종료가 될것이라 예상되었으나

제롬 파월의장의 기자회견에서 완화적이라는 표현을 뺀것이 기존의 정책에 대하여

변화를 나타낸것이 아니라 하면서 억측에 대한 전망을 경계하자

미국 주식 시장이 하락세로 돌아섰다

하지만 제롬파월 의장은 물가급등에 대해서는 전망을 하고 있지 않다는

미국 경제 에 대한 긍정적인 전망을 내놓기도 하였다

추석연휴가 끝난 국내 주식 시장에서는

이제 4,4분기 시장에 대한 전망이 나오고 있다

국내 남은 4.4분기 시장에서는 그동안 국내 주식 시장에 가장 큰 변수로 남아있고

계속적인 영향을 주고 있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분쟁이 곧 해결될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로 인하여 최대 실적이 나온 SK하이닉스 와 삼성전자를 비롯한

국내 반도체 업종이 국내 주식 시장을 이끌것으로 보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신흥국 시장이 불안한것은 국내 주식 시장에서

부정적인 뉴스인것은 틀림없기 때문에 글로벌 주식 시장 분위기를

보면서 투자해야할듯 하다

The U.S. Federal Reserve raised interest rates on Wednesday and left intact its plans

to steadily tighten monetary policy, as it forecast that the U.S. economy would enjoy at least three more years of growth.

In a statement that marked the end of the era of “accommodative” monetary policy,

Fed policymakers lifted the benchmark overnight lending rate by a quarter of a percentage point

to a range of 2.00 percent to 2.25 percent.

Fed Chairman Jerome Powell said the removal of the wording,

which had been a staple of the central bank’s guidance for financial markets and households for much of the past decade,

did not signal a policy outlook change.

“Instead, it is a sign that policy is proceeding in line with our expectations,” Powell,

who took over as head of the Fed earlier this year, said in a press conference after the release of the statement.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fed/fed-raises-u-s-interest-rates-sees-at-least-three-more-years-of-growth-idUSKCN1M60E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