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 으로 계속되는 국내 주식 시장과 미국 주식 시장 영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6-19 09:01 조회1,268회 댓글0건

본문

 

 

351699812dccbd6a516c3ca7baa08247_1529364325_5295.jpg

 

미국 주식 시장이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의 우려속에서

혼조세를 보이며 계속적인 하락을 보여주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103.01포인트(0.4%) 떨어진 2만4987.47로 거래를 마쳤다.

인텔(-3.4)이 가장 큰 폭으로 떨어졌다. 노스랜드캐피털마켓츠는 이날 인텔이 AMD 등과의 경쟁심화로 인해

데이터센터사업부분의 매출둔화가 예상된다며 투자의견을 ‘시장수익률 하회’로 하향하면서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5.79포인트(0.2%) 하락한 2773.87로 장을 끝냈다.

 통신(-2%), 필수소비재업종(-1.5%)이 하락을 주도했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일대비 0.65포인트(0.01%) 오른 7747.03으로 마감했다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이 계속적으로 우려를 보이고 있다.

미 백악관의 중국 500억 달러 규모의 중국산 품목에 대해 25% 관세를 매기고

중국 또한 미국의 500억 달러규모의 물품에 관해서 25% 관세를 매길것이라는 보복관세로 인하여

계속적으로 미국이 중국 뿐만 아닌 유럽이나 다른 나라들과 무역갈등을 보이고 있는

불안이 미국 주식 시장에 확대되고 있다.

하지만 여전히 미국 주식 시장 전문가들은 지금 현재 미국 주식 시장에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로

인한 변동성이 커진것은 사실 이지만,이 무역갈등이 장기적으로 가는 가능성은 낮다고 전망하고 있다.

국내 주식 시장에서는 미국과 중국의 무역갈등으로 인하여 달러환율이 상승함에 따라

국내 주식 시장의 변동성이 커져있다. ​

다만 미국의 경제가 회복이 되어가고 있고, 유럽​ 또한 경제 상황이 나쁘지 않다고 하고

펀더멘탈이 무너지지 않았다면 ​긍정적인 전망을 내놓을수 있다.

또한 미국과 중국간의 협상이 다시 시작될것으로 보고 있고

북미간의 비핵화 로 인하여 달러 환율이 다시 제자리 를 찾을것으로 보고 있어

6월말 정도에 다시 국내 주식 시장이 본 궤도에 다시 오를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U.S. President Donald Trump threatened on Monday to impose a 10 percent tariff on $200 billion of Chinese goods,

escalating a tit-for-tat trade war with Beijing.

Trump said in a statement he had asked the U.S. trade representative to identify

the Chinese products to be subject to the new tariffs.

He said the move would be in retaliation for China’s decision to raise tariffs on $50 billion in U.S. goods.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trade-china-trump/trump-threatens-to-hit-china-with-new-tariffs-on-200-billion-in-goods-idUSKBN1JE2ZQ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