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북미정상회담 으로 인한 이번 한주 국내 주식 시장과 미국 주식 시장의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6-11 09:23 조회1,238회 댓글0건

본문

 

 

1fe6c98f9288a3536de6bba317aa41bb_1528674755_8231.jpg

 

이번주 미국 주식 시장에서는 북미정상회담, FOMC회의 결과, 유럽은행 통화정책 회의등

대형 이벤트들이 개회가 됩니다. 이로인하여 이번 한주 미국 주식 시장 에서는

변동성이 있는 시장이 예상이 된다

이번 미국 주식 시장의 한주 시작은 북미정상회담으로 이번 한주의 분위기가 결정될것으로 보인다

특히나 미국 주식시장의 전문가들은 북미정상회담의 긍정적인 결과를 기대하고 있는 것 만큼

많은 미국 주식 시장 투자자들은 이번 북미정상회담의 결과에 대해 이목을 집중하고 있다

구체적인 북한의 비핵화 보다는 상징적인 발표만 나와도 긍정적일것이라 기대하고 있다

또한 곧 있을 FOMC회의 결과 에서는 미국의 금리인상이 1.75% 에서 2.00% 으로 인상될것으로

확신하는 분위기이기때문에 미국 주식 시장의 영향을 미칠것으로 보고 있다.

국내 주식 시장 또한 주 시작을 북미정상회담에 관심이 모일것으로 보고있다

특히나 북미정상회담의 결과가 긍정적으로 바뀔경우, 외국인투자자들이 유입될수 있는

가능성이 보이고 있어 국내 주식 시장의 긍정적인 효과를 불러일으킬수 있다는 전망이다

또한 정치적 불확실성 완화가 되어감에 따라 외국인 투자자들이 더 많은 유입이 되면서

수급이 개선될 경우 실적이 좋을 것으로 보이는 2차전지 및 국내 IT종목들이 상승될것이라 보고 있다

또한 중국소비주 관련 업종들도 호성적을 보일것이라 보고 있다

Stocks markets were expected to be on the defensive on Monday as a weekend G7 summit fanned trade war fears

 after U.S. President Donald Trump backed out of a joint communique in a blow to the group’s efforts to show a united front.

Trump’s reversal, announced while he was en route to Singapore for a meeting with North Korean leader Kim Jong Un,

sent his Group of seven partners scrambling

The S&P 500 futures ESc1 were down 0.3 percent, while the New Zealand stocks .NZ50 were off 0.3 percent.

Australian markets were closed for a holiday.

The G7 jolt comes as an unprecedented meeting between Trump and North Korea’s Kim is scheduled for June 12 in Singapore,

 with investors also braced for a raft of other key events.

The Federal Reserve holds a two-day meeting starting on June 12, at which it is widely expected to raise interest rates

for the second time this year. The focus is on whether the central bank will hint at raising rates a total of four times in 2018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global-markets/stocks-set-for-tense-session-after-g7-and-ahead-trump-kim-summit-idUSKBN1J7007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