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북미정상회담의 가능성으로 인한 국내 주식 시장 전망과 고용지표 발표로 인한 이번주 미국주식 시장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5-28 09:07 조회1,290회 댓글0건

본문



 

c0f7533d4f9c0e1451d194f1d355e0d1_1527464826_2681.jpg

 


미국의 4월 고용지표 발표를 앞에 두고 북한과 정상회담, 유럽의 정치적인 리스크등의

변수로 이번 한주 미국 주식 시장이 움직일듯 보인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는 전장보다 58.67포인트(0.24%) 하락한 24,753.09에 거래를 마쳤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 지수는 전장보다 6.43포인트(0.24%) 내린 2,721.33에,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9.43포인트(0.13%) 상승한 7,433.85에 장을 마감했다

미국 주식 시장 투자자들은 북미정상회담 취소 발표이후,

금융시장 위험회피 심리도 많이 높아졌다. 전반적인 국제 정세 변화에 미국 주식 시장 투자자들은

관심을 기울이고 있다.  하지만 북한의 북미정상회담의 의지가 보이는 성명서 발표로 인하여

다시 북미관계 정세가 변화하였다. 여기에 남북 정상회담이 갑작스레 다시 열리는 등

북미정상회담의 긍정적인 분위기가 조성되고 있어 미국 주식시장 투자자들도 주의를 기울이고 있다.

또한 유럽쪽에서의 이탈리아와 스페인 의 정치적인 리스크가

나오면서 이번한주 미국 주식 시장은 이러한 요소들에 영향을 받을것으로 보이지만

무엇보다 가장 큰 영향을 미칠것으로 보는것은 고용지표 발표 이다. 이점을 확실히 염두에 두고 있어야 한다

취소되었던 북미정상회담이 다시 추진될것으로 보이고 있어 국내 주식 시장에서 보였던

불안감이 약간 없어질것이라 보고 있다.

하지만 지난 북미정상회담 취소가 국내 주식시장이 미쳤던 영향은

예상했던거 만큼 크지는 않았다라고 볼수 있고​ 반도체 업황과 제약 바이오는

상승하는 모습을 보이기도 했다.

이번주 국내 주식시장에서 남북경협주들은 다시 한번 빠르게

상승될것이라 보고 있고 북한의 개방으로 수혜를 받을수 있는 종목을

발굴하거나 지켜보는것도 좋은시기로 보여진다

A return to the oil production levels that were in place in October 2016, baseline for the current deal

to cut output, is one of the options for easing curbs, Russia’s energy minister said on Saturday.

Sources said this week that Saudi Arabia and Russia were discussing raising OPEC and non-OPEC oil production

 to ease 17 months of strict supply curbs amid concerns that a price rally has gone too far.

The existing deal came into force on January 1, 2017,

and envisaged global oil producers reducing their combined output by 1.8 million barrels per day (bpd)

 to cut bloated stockpiles and prop up oil prices.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oil-opec-russia/oil-output-could-return-to-october-2016-level-says-russias-novak-idUSKCN1IR0HA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