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국내 주식시장에서의 남북경협주 전망과 미국국채 수익률로 인한 미국 주식 시장 반응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8-05-16 09:01 조회1,042회 댓글0건

본문

 

 

최고치로 올라간 미국 국채 수익률으로 인하여

미국 주식 시장 전체가 하락하였다.

다우존스 30 산업평균지수가 193.00포인트(0.78%) 하락한 2만4706.41에 거래를 마쳤다고 밝혔다.

스탠더드앤드푸어스(S&P) 500지수와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도 각각

8.68포인트(0.68%)와 59.69포인트(0.81%) 떨어진 2711.45와 7351.63에 장을 마감했다​

​미국 10년만기 국채 수익률이 3%대로 급등되며 미국 주식 시장이

심상치 않은 분위기를 보이고 연준 관계자의 금리인상에 대한

긍정적 발언까지 더해지며 미국 주식 시장을 더욱 가라앉혀 버렸다.

또한 북미자유협정 과련 협상 또한 장기적으로 갈것으로 보이고,

중국과 의 무역협상 또한 불확실성이 높아보이기 때문에 이날 미국 주식 시장에서는

긍정적인 면을 찾아 보기 힘들었다​

하지만 미국 주식시장 전문가들은 그동안 올라갔던 미국 주식 시장의

조정으로 볼수 있다고 진단하기도 하여 앞으로 미국 주식 시장의 추이를 지켜볼 필요가 있다.

​국내 주식 시장의 횡보세가 계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어닝시즌임에도 불구하고 국내 주식 시장에 뚜렷한 방향성을 찾기 힘들어 보인다

문제는 이러한 방향성이 계속될듯 보인다는 것인다

북미정상회담 이나 FOMC,  국내 정치적 이벤트인 지방선거가 있지만

예측이 쉽지 않아 방향성 잡는게 쉽지 않아 보인다.

​하지만 아직 남북경협주 랠리가 끝났다라고 보기에는 이르다라고 판단한다

물론 들어가기에는 부담이 있기 하지만

남북정상회담 이후 국내 주식 시장에서의 CDS 프리미엄이 연저점을 기록하기도 하고 있고

전체적인 흐름으로 봐도 아직까지는 부정적인 신호가 보이진 않는다라고 판단할수 있다.

​A surge in U.S. government bond yields to their highest level in almost seven years

sent Wall Street shares sliding on Tuesday after strong retail sales data stoked inflation concerns

and investors fretted about looming trade talks between the United States and China.

​All three major U.S. stock indexes closed down, with the S&P 500 ending a four-day winning streak

and the Dow Jones Industrial Average posting its first loss in eight sessions.

​The yield on 10-year U.S. Treasury notes jumped to its highest level since July 2011,

 suggesting an uptick in inflation

and sending the dollar index .DXY to its highest close in 2018,

raising expectations for further interest rate hikes from the Federal Reserve.

참고:  ​https://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wall-st-drops-as-treasury-yields-surge-idUSKCN1IG1NN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