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10월 17일 주식 시황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6-10-17 08:30 조회2,527회 댓글0건

본문

In a further indication that the Federal Reserve will be inclined
to let inflation run hot for a while, Chair Janet Yellen on Friday said it's useful
to consider the benefits of a "high-pressure economy."

The Fed would like to see inflation run about 2 percent, but that goal has remained
elusive and has triggered a lower-for-longer approach to interest rates.
Yellen's remarks Friday could add to the belief that the Fed would let inflation run above
its target before getting more aggressive about raising rates.

미 연준은행 옐렌의장이 지난 금요일 "고압경제"를 언급하였다.
고압경제는 수요가 공급을 웃돌고 기업이 충분한 인력을 확보하기 어려울 만큼 고용 상황이 좋은 상태를 말한다.
옐렌의장이 공급시장에서 부정적인 측면이 있다면, 경제회복기중엔 중앙은행도 보다 완화적인
정책을 펼치길 원한다는 말한바와 같이, 미국금리를 낮게 유지하겠다는 생각에
공감하고 있다는 측면으로 해석하였다.
이 발언에 힘입어, 지난 현지 시각 금요일, 뉴욕증시는 상승마감 하였다. 옐렌의장 발언 뿐만 아니라 개장전 발표된 은행 실적들이
호조를 보여, 투자자들을 다소 안도감을 들게 하였다.
이번주 뉴욕증시에선, 80개의 기업들이 실적 발표를 앞두고 있고, 9월 소비자물가지수와 산업생산성지수,
여기에, 미 연준및 각 은행 총재들의 발언들이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또한 3차 대선 토론도 시장에 변동성을
높일수 있는 요인로 보고있다.

우리 국내투자시장은 이번주, 미국에서 발표된 경제지표에 따라 시장이 움직일 가능성이 크다.
미 경제지표 수치의 예상은 상승할것으로 보여, 물론 금리인상의 우려감은 있지만,
이는 경제 환경이 회복으로 돌아섰다고 확인할수 잇는 지표이기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수 있다.
물론 국내시장에선, 삼성전자가 증시와 맞지 않는 엇박자를 내면서, 경계심리가 올라 가있는것은
분명하고, 당분간은 보수적인 측면으로 투자를 권유하지만,
삼성전자를 제외한, IT섹터에선 긍정적인 전망이 나오고 있어, 투자자들에게 좋은 투자처를 마련한다.
또한, 미국의 금융주 실적 서프라이즈가 있었던 만큼, 국내시장에서 특히, 보험과 은행주들도 투자
해볼만한 재료를 가지고 있다고 할수 있다. 여기에 실적 시즌이 만큼, 큰 반등을 노리지는 않더라도
이익이 예상되는 기업들을 빠지지말고 예의 주시 해야할 전망이다.

참고: http://www.cnbc.com/2016/10/14/yellen-fed-might-want-to-run-a-high-pressure-economy.html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