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최장 연휴를 앞둔 국내 주식 시장 투자 전략과 북한리스크가 높아진 미국 주식 시장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7-09-25 07:10 조회2,209회 댓글0건

본문

 

 

77e71de1b4884d1333ba9db3ec54c59d_1506290282_9787.jpg 

 

미국증시가 지난주 혼조세를 보이며 마감하였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9.64포인트(0.04%) 하락한 2만2349.59로 거래를 끝냈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1.62포인트(0.1%) 오른 2502.22로 장을 끝냈다. 스프린트와 T모바일의 합병설에 통신업종은 1.4% 상승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일대비 4.23포인트(0.1%) 상승한 6426.92로 마감했다

지난주, 미국과 북한의 리더들은 서로 말폭탄을 주고 받으면서,

지정학적 리스크를 끌어올리며, 미국 주식 시장 투자자들의

투자 심리를 계속적으로 압박하였다.

하지만, 예상한것 보단 그리 심각하게 이러한 논쟁이 미국 주식 시장에

작용하지는 않았다. 몇개월간 계속되었던 북한의 리스크에 대해서 미국 주식 투자자들도

둔감해진듯한 경향을 보였다.

또한 북한의 리스크 뿐 아니라, FOMC회의의 결과로 인한

금리 추가 인상도 미국 주식 시장에 계속적으로 미국 주식 투자자들에게

영향을 주었다.

역대 최장 연휴를 앞두고 있는 국내주식시장은 장기간의 휴장에 대한 부담이

작용할것이라 보고 있다.

또한 북한의 리스크도 최장 휴가를 앞두고 국내 주식 투자자들에게

매도 압박을 줄수 있다.

이러한 때 일수록, 국내 주식 시장 투자자들은 보다 기업들의

실적에 보다 초점을 확실히 맞추어야 한다.

이번 추석연휴를 지나면 바로 3분기 실적발표들을 앞두고 있어,

3분기 4분기 높은 실적이 예상되는 IT업종이

이번주 조정이 올 경우, 국내주식투자자들은 적극적으로 매수에 나서는것을 추천한다.

A long stretch of low volatility for U.S. stocks has made betting on continued calm a popular

and lucrative trade, but traders and strategists warn that risks to the trade have mounted,

while the potential for profits has shrunk.

U.S. equity market volatility - the daily fluctuations in stock prices -

has hovered near record lows for much of this year.

The CBOE Volatility Index .VIX, a gauge of the degree to which investors expect share prices to fluctuate, has averaged 11.4 this year.

That is lower than for any comparable period over its nearly three-decade history.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weekahead/shorting-volatility-rising-risks-mean-itchier-trigger-fingers-idUSKCN1BX23Y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