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2분기 실적에 관심을 모으고 있는 국내증시 와 미국증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엠씨스탁 작성일17-07-11 10:04 조회2,609회 댓글0건

본문

ce4cb64954ae48cc57d3a31065eca23c_1499734179_7269.jpg 

뉴욕증시가 혼조세를 보이며 마감되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5.82포인트(0.03%) 떨어진 2만1408.52에 거래를 마쳤다. 월마트가 2.8%나 하락하며 지수를 압박했다.

비자와 나이키도 1% 이상 떨어졌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2.25포인트(0.1%) 오른 2427.43에 장을 끝냈다. 기술업종이 0.8% 상승하며 지수를 끌어올렸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는 6176.39로 전일대비 23.31포인트(0.4%) 올랐다.  



미국증시에서도 실적시즌이 시작되고 있어, 미국 증시 투자자들이

각 기업들의 실적에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미 증시 투자 전문가들은 2분기 실적들도 1분기 와 마찬가지로 양호할것으로

전망을 하고 있다.

어닝시즌에 첫 스타트를 끊는 은행업종이 어떤 실적 결과를 보여주느냐에 따라

미국 증시 및 전체 경제 자체가 건강한지 아닌지를 보여줄것으로

미국 증시 투자자들은 판단할것이다.

국내증시에서도 실적시즌이 본격적으로 되면서,

실적 중심의 주가가 움직일것으로 판단되고 있다.

각 국내기업들의 2분기 실적이 1분기 보다는 다소 못 미칠것으로 전망이 되어

국내증시가 약간 조정을 보이기도 했다.

하지만, IT주와 금융주들은 2분기 실적이 호조세를 보일것으로

전망되고 있어 투자자들의 관심을 모은다.

또한 1분기와 같은 상승세를 보일것이라는 전망보단,

조정을 겪을것이라는 전망이 우세하여,

배당주가 부각이 될수 있다는점을 고려해 볼수도 있다.​

국내 투자자들은 2분기 실적과 전체적인 국내증시 분위기를

잘 파악하여, IT주와 금융주 및 배당주에도 관심을 기울이며 보는것이

좋을듯 하다.

 

 

 

The U.S. dollar climbed to a two-month high against the yen on Monday and global equity markets rallied,

lifted by robust economic data from Germany and renewed interest in U.S. technology stocks

spurred by an Amazon online sale event.

The dollar rose after the Bank of Japan last week offered to buy an unlimited amount of bonds

and following an unexpected drop in May in Japanese machinery orders that pressured the yen.

Stocks on Wall Street edged higher as gains in technology outweighed losses in consumer staples and healthcare.​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global-markets-idUSKBN19V01R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