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부동산대책과 미국금리인상에 대한 국내증시 전망과 기술주 반등을 보인 뉴욕 증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7-06-20 08:25 조회2,375회 댓글0건

본문

987e97d3d237cec2154fe10189ef581c_1497912160_1582.jpg
 

 

U.S. stocks rose on Monday, with the S&P 500 and the Dow hitting record highs with growth sectors such as technology in favor again

as investors appeared to regain confidence in the economy after upbeat comments from Federal Reserve officials.

Nasdaq's biotechnology index .NBI rose 2.5 percent in its biggest one-day gain since February while the S&P's healthcare index .

SPXHC had a record-high close.

Amazon.com's (AMZN.O) Friday announcement that it would buy Whole Foods (WFM.O) and an upbeat tone from Federal Reserve speakers

seemed to help reassure investors after the U.S. central bank's rate hike last week, according to J. Bryant Evans, portfolio manager

at Cozad Asset Management, in Champaign, Illinois.

"It looks like a bet that interest rates, such as the 10-year yield, are bottoming out," said Evans.

"It's a resumption of this idea that the economy is in decent shape."

He added that a "push in M&A tends to propel the market" and that the Amazon/Whole foods $13.7 billion deal was a

"tangible sign the mergers and acquisition environment is pretty good right now."

​뉴욕증시가 기술주의 반등으로 인해 상승마감하였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144.71포인트(0.7%) 오르며 장중 및 종가 기준 사상 최고가인 2만1528.99으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상승으로 다우지수는 올 들어 8.9% 상승률을 기록했다.
S&P500지수 역시 전일대비 20.31포인트(0.8%) 상승하며 종가 기준 사상 최고가인 2453.46으로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종합지수6239.01로 전일대비 87.25포인트(1.4%) 올랐다. 이날 상승폭은 지난해 11월 7일 이후 일간 상승률로는 최고치다.

​뉴욕증시에선 그동안 하락하였던 기술주들이 전체적으로 상승하면서, 증시 상승을 주도 하였다.

또한 뉴욕연방준비은행 총재가 금리인상속도 완화에 반대를 하며 달러가 강세를 이루었다.

윌리엄 더들리 뉴욕연방준비은행 총재는 미국경제에 대한 긍정적인 면을 말하며, 잠재적인 성장 둔화나 침체에 대한

신호에 주목않는다고 말하였다. 이어, 기준금리를 계속해서 올려가야 한다고 언급하였다.

​정부가 부동산대책과 조정대상지역 대출규제강화를 발표하였다. 내용은 이미 많이 거론되었던 것이었고, 대부분이

투기수요을 막는것에 목적이 있었다. 다만, 부동산대책의 추가강화에 따른 건설사의 불확실성이 남았다.

건설사 불확실성이 있기 때문에, 당분간 국내투자자들은 건설사에 대한 투자 비중을 줄일것을 권유한다.​

글로벌적인 "뉴노멀"의 탈출로 인해 주식 비중이 확대될 시기가 왔다는 분석이 나왔다.

이로인해, 미국 금리가 인상이 되더라도, 외국인의 자본유출이 크지는 않을듯 보인다.

외국인 ​투자자들의 시각은 주식의 펀더멘탈과 밸류에이션이다. 지금 현재 국내증시의 상황에선 펀더멘탈이나

밸류에이션의 시각에서만 본다면, 글로벌적인 시장에 대비해선 모두 우위에 있다고 볼수 있다.

물론, 단기적인 조정이 올수 있을 가능성은 있겠지만, 단순히 미국의 금리가 상승했다는 이유 하나만으로

국내증시 에서 외국인 자금이 이탈할것이라는 것은 단순 우려에 불과하다라고 말할수 있다.​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idUSKBN19A1FE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