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연일 상승세를 보이는 국내증시와 뉴욕증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7-05-26 08:39 조회2,263회 댓글0건

본문

e91f40057863fc6066e331202f66bfbf_1495753205_1069.jpg

The S&P 500 and Nasdaq hit record closing highs on Thursday, with the market propped up by gains in the consumer discretionary sector

after strong reports from Best Buy and other retailers.

The discretionary index .SPLRCD gained 0.9 percent, while the S&P 500 retail index .SPXRT was up 1.6 percent, its best day since Dec. 7.

Best Buy (BBY.N) jumped 21.5 percent, hitting a record high and making it the top gainer on the S&P, after its comparable sales unexpectedly rose last quarter.

Tommy Hilfiger owner PVH (PVH.N) was the second-biggest S&P gainer, with a 4.8-percent jump to a near 6-month high on strong results.

Sears (SHLD.O) was up 13.5 percent after posting its first quarterly profit in nearly two years.

The reports follow mixed results this reporting period from other retailers,

some of which continue to be hurt by competition from Amazon.com (AMZN.O).

But they helped to give major indexes a sixth straight day of gains, more than making up for last week's selloff.

​뉴욕증시가 또다시 사상최고가를 경신했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10.68포인트(0.44%) 상승하며 사상 최고 종가인 2415.07로 장을 끝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42.23포인트(0.69%) 오르며 사상 최고 종가인 6205.26을 기록했다. 장중 사상 최고가인 6217.34를 찍기도 했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70.53포인트(0.34%) 오른 2만1082.95로 거래를 마쳤다.

​이날 뉴욕증시가 상승을 견인했던 것은 어제와 마찬가지로 FOMC 회의 공개에서 나온 점진적인 보유자산 축소합의였다.

보유자산 축소로 시장에 대한 충격을 최소한으로 하겠다는것을 보여줬다는 언급이였다.

여기에 각 미국 기업들의 실적 또한 호조세를 보이며 지수가 상승을 보여주는데 도움을 줬다.

특히, 소비재 업종, IT업종이 지수를 견인하였다. 미국 기업들은 트럼프 정부의 친성장정책이 지연이 되고 있는 실정에도

불구하고, 1분기 순이익성장률 15%를 보여줬다.

​시장 전문가들은 미국경제가 회복세를 보인다는 확실한 시그널이 나왔기 때문에, 다음달 연준에선

기준금리의 인상 가능성이 높다고 전망하였다.

국내증시가 사상 최고가 행진을 계속적으로 이어가고 있다.

대형주들이 주가의 상승세를 견인하며, 국내증시를 끌어올리고 있다,

여기에, 트럼프 탄핵관련 미국의 정치적 리스크에도 불구하고

뉴욕증시 조차 사상최고가를 갱신하고 있고, 국내 내수 경기 개선에 대한 기대감,

신정부 J노믹스 정책에 대한 기대감들이 합쳐져 올 한해 국내증시는 전반적인 상승세를 보일 전망이다.

​글로벌적인 경기 회복을 보이며, 외국인의 자금들이 국내시장에 유입되면서 한동안 박스권에서 움직였던

국내증시가 계속적인 상승세를 보이는것도 말할수 있다.

​반면 다른 전문가들의 시각에선 국내 추가 상승이 제한적일것이란 전망도 나오고 있다.

그동안 국내증시를 이끌었던 대외적 변수들 즉, 사드, 석유수출국기구 감산합의 등은 단기적이슈 이거나

주가에 이미 반영되어있다라고 판단하고 있다.

국내증시투자자들은 국내증시가 상승세를 타고 있다는것은 분명 사실이기 때문에 단기 트레이딩을 해볼것을 추천한다.

단기적인 투자에 적합한것은 통신,비철,IT업종이 트레이딩에 유효할것으로 보고있다.​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idUSKBN18L1HC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