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미국 금리인상 이후, 이번주 미국증시 전망과 국내증시의 전망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7-03-20 08:22 조회2,388회 댓글0건

본문


85dec0cd95b8f1dafa6a2b350ff7ddc7_1489964534_8737.jpg 

It's often said that good things come to those who wait —

but a bloated $4.5 trillion balance sheet might be a notable exception to that rule.

With the Federal Reserve facing a Herculean conundrum in unwinding its crisis-era monetary policy —

 and a likely leadership transition on the horizon

Goldman Sachs suggested on Saturday the central bank could move early

 to reduce the vast sums of government and mortgage-backed securities (MBS) it holds on its books.

In a research note to clients, the bank pointed to the likelihood that President Donald Trumpmay

"reshape the leadership" of the Federal Open Market Committee (FOMC), the Fed's powerful policy-making body,

as the terms of Fed Chair Janet Yellen and Vice Chair Stanley Fischer expire in early 2018.

미국증시가 빅 이벤트후, 소강상태를 보였다.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19.93포인트(0.10%) 하락한 2만914.62으로 장을 마감했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3.13포인트(0.13%) 떨어진 2378.25으로 거래를 마쳤다.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일대비 0.24포인트(0.00%) 오른 5901.00으로 마감했다.

금리인상이라는 빅이벤트 이후 미국의 증시는 약간 조정을 보였다.

하지만,미 증시 투자자들 사이에선 여전히 낙관적인 전망은 여전하다. 앞으로 다가올, 세제개편과 오바마케어대체,

유럽선거등 여러가지 이슈들로 인해 다시 긍정적인 결과가 미국증시에 올것이라 믿고 있다.

또한,G20회의에서 나왔던 국제적인 금리 상황과 미국의 보호무역주의에 관한 발언도 주의깊게 발표를 기다려야 할듯 하며,

이번주에 있을 옐렌의장의 발언은 미국증시 방향을 설정할 전망이다.

미국의 금리인상은 국내증시에 긍정적인 효과를 보여줬다.

국내의 정치적인 불확실성이 해소되고, 미국의 경기회복이 되고있다는 판단하에 외국인 자금이 국내시장으로 유입되고있다.

글로벌적인 경제 성장은 위험자산으로의 투자 심리를 강화시키고 있어, 국내시장의 상승세는 당분간 계속될것이라 보고있다.

국내 조기대선주자들의 경제 공약들이 드러나면서, 내수 경기 부양 공약에 따른 수혜주들에 대해 기대감이 더욱 조성되고 있고,

국내 투자자들은 ​실적 전망치의 모멘텀이 양호한 업종을 중심으로 비중을 확대하는 전략을 가지고 시장에 대비해야 할것이다.

특히, 철강, 가전, 하드웨어, 반도체, 디스플레이, 은행 업종을 눈여겨 보라고 추천한다.

 

 

 

참고: http://www.cnbc.com/2017/03/19/yellen-departure-could-spark-a-fire-under-the-fed-to-cut-its-45t-balance-sheet.html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