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국제유가 하락으로 인한 뉴욕증시 하락과 정치적이슈와 국제적우려를 보이는 국내증시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7-03-09 08:55 조회1,996회 댓글0건

본문

1c3a64b53a8231b360d193ff642818ac_1489015642_2266.jpg

 

The S&P 500 and the Dow Jones Industrial Average dipped on Wednesday a

s energy stocks suffered their worst drop in nearly six months.

The energy sector .SPNY, slumped 2.5 percent for its biggest decline since mid-September.

Oil prices tumbled more than 5 percent in the wake of a much stronger-than-expected rise in U.S. inventories.

"Good news had certainly been out there in terms of production cuts," said Tim Ghriskey,

chief investment officer of Solaris Group in Bedford Hills, New York.

"Now you see, especially on the U.S. side, inventory builds and

shale producers making some good money at these levels so production comes back on line."

다우존스산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69.03포인트(0.33%) 하락한 2만855.73으로 장을 마쳤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5.41포인트(0.23%) 떨어진 2362.98로 거래를 끝냈다.

이날 유가 급락으로 에너지업종은 2.5% 하락하며 지수를 압박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전일대비 3.62포인트(0.06%) 오른 5837.55로 장을 마감했다

뉴욕증시 다우존스와 S&P500지수가 3일 연속 하락하였다.

국제유가가 미국원유재고량 우려가 생기며 5%이상 하락하면서 이다.

미국원유량 재고가 증가했다는 소식은​ 글로벌적으로 국제유가에 영향을 미쳐 원유가격을 하락하게 만들었다.

또한 여기에 금리인상 가능성은 더욱 높아졌다.

민간고용정보업체인 ADP는 이날 미국 민간부문이 2월에 29만8000개의 일자리가 더욱 증가하였다고 밝혔다

이 숫자는 예상수치인19만 명을 훌쩍 웃도는 수치다.

이렇듯 미국의 고용지표도 양호할 것으로 예상되면서 3월의 금리인상은 확정시 되는 분위기이다.

미국 금리인상 가능성과 국제원유가격이 지난 1월이후,첫 2개지수 연속 3일 하락하는 시장을 만들었다.

오늘 국내시장에선 탄핵발표가 정치적이슈로 영향을 미칠 전망이다.

또한 계속적인 우려를 보이는 중국의 ​무역보복이 있고,

지정학적 리스크 여기에 국제적으론 미국의 금리인상도 보여지고 있는 국내시장이다.​

그렇지만, 국내시장은 어제까지 3일 연속 상승세를 보이듯

사드배치와 중국무역보복에 관한 시장의 변동성이 빠르게 안정을 찾고 있고, 투자 심리적인 위축은

그다지 크지 않은듯 해보인다.

또한 여기에 미국 금리인상 이슈는 그동안 여러번 금리인상에 대한 언급이 있었듯, 큰 충격은 없을듯 해보인다.

무엇보다 지금 현재 외국인 수급이 안정적으로 들어오고 있어, 지금 현 국내시장에선 큰 영향을 찾아 볼순 없다.

하지만, 조심해야하는 부분은 분명히 있다. 단기적인 측면에선 금리인상이 주식시장엔 부정적인 영향은 있기에,

금융주 및 은행주에 대한 관심을 여전히 보여야 한다.​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idUSKBN16F1GS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