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식시황

미국증시 급등이후 나온 조정과 금리인상과 달러화강세에 따른 국내시장 대응전략

페이지 정보

작성자 슈퍼리치 작성일17-03-03 09:16 조회2,383회 댓글0건

본문

22e5be2da607d4cc96edbd22f7a2d7bb_1488499026_6529.jpg

U.S. stocks retreated on Thursday, led by financial stocks,

while Caterpillar shares dropped following news that federal officials searched its Illinois facilities.

Caterpillar (CAT.N), down 4.3 percent at $94.36, was the biggest drag on the Dow and

among the biggest negatives for the S&P 500. In a statement issued after the closing bell,

Caterpillar said the search may be related to an Internal Revenue Service investigation on profits earned by a Swiss subsidiary.

뉴욕증시가 최대 랠리 이후 조정에 들어갔다.

다우존스상업평균지수는 전일대비 112.58포인트(0.53%) 떨어진 2만1002.97로 거래를 마쳤다.

건설장비업체인 캐터필러가 국세청 조사 소식에 4.3% 하락하며, 다우지수는 전날 돌파에 성공한 2만1000선을 위협받기도 했다.
S&P500지수는 전일대비 14.04포인트(0.59%) 하락한 2381.92로 장을 마감했다. 금융업종이 1% 이상 밀리며 지수를 압박했다.

나스닥종합지수는 42.81(0.73%) 떨어진 5861.22로 장을 마쳤다.  

이번 증시 하락은 그동안의 랠리에 의한 조정이라고 보는게 맞다.

일부 투자자들이 어제 3대지수 급등으로 수익실현을 하였다.

또 미​ 연준이 금리인상의 가능성을 높이면서, 달러가 강세로 돌아섰다.

국제유가는 미국원유 재고량과 생산량 증가에 대한 우려가 생기면서

상승하였다.


국내 시장의 리스크가 안정세로 돌아서고 있다. 하지만 선진국에 비해 경기회복 강도는 그리 크진

않을것이다. 수출쪽에선 실적개선이 일어났지만, 아직은 내수와 소비가 부진하다는 것이다.

미국의 3월 금리인상 가능성도 높아지면서 금리와 원/달러 환율의 변동성이 커질 것으로 예상한다.

대내외적 불확실성을 감안하면 당분간은 보호무역주의 압력과 환율 이슈에서 자유롭고,

확실한 재료와 모멘텀을 보유한 중형주와 옐로칩의 성과가 우수할 것이라고 보고 있다.

올해 투자 전략은 연간을 보고 중장기적으로 주식투자 비중을 확대해보는것도 해볼수 있는 방안이라

전문가들은 말한다. 

참고: http://www.reuters.com/article/us-usa-stocks-idUSKBN1691LO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